머리카락이 얇아지는 이유 8가지와 탈모 전조정상

4.7
(352)

머리카락이 얇아지는 이유는 노화 및 호르몬 변화, 신체의 건강 상태 변화 등이 원인이 됩니다. 머리카락이 얇아지는 것과 탈모가 직접적인 원인이라고 밝혀지진 않았습니다. 탈모와 연관성이 있 머리카락이 얇아지는 것은 모발의 직경이 줄어들어 모발의 밀도가 낮아지기 때문에 탈모로 보일 수 있게 되는 것이지, 직접적인 탈모라고 할 수는 없습니다. 이번 글에서는 머리카락이 얇아지는 이유와 탈모 전조증상에 대해 정리하였습니다. 최근 머리카락이 얇아져 걱정인 분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머리카락이 얇아지는 이유

머리카락이 가늘어지는 원인에는 다음과 같은 몇 가지 요인이 있습니다.

  1. 유전적 요인: 안드로겐성 탈모증은 남성과 여성 모두에게 영향을 미치는 일반적인 유전 상태로 머리카락이 가늘어지고 빠지게 됩니다.
  2. 나이: 사람들은 나이가 들면서 자연스럽게 머리카락이 가늘어지고 밀도가 낮아집니다.
  3. 호르몬 변화: 폐경기나 임신 중에 발생하는 것과 같은 호르몬 변화로 인해 모발이 가늘어질 수 있습니다.
  4. 영양 결핍: 철분이나 비타민 D와 같은 특정 영양소가 부족하면 머리카락이 가늘어질 수 있습니다.
  5. 건강 상태: 갑상선 문제나 자가면역 질환과 같은 특정 의학적 상태로 인해 모발이 가늘어질 수 있습니다.
  6. 스트레스: 신체적 또는 정서적 스트레스는 머리카락이 빠지거나 가늘어지는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7. 약물 영향: 화학 요법 약물 및 혈액 희석제를 포함한 특정 약물은 모발을 가늘게 만들 수 있습니다.
  8. 헤어 스타일링 : 고데기 또는 컬링 막대와 같은 열 스타일링 도구의 남용과 브레이드 또는 콘로우와 같은 꽉 조이는 헤어스타일은 시간이 지남에 따라 머리카락이 가늘어질 수 있습니다.
📌 탈모 예방 꿀팁!

👉 모근 강화 방법 7가지 | 모근 건강과 탈모

👉 탈모약 프로페시아와 같이 먹으면 안되는 영양제는?

안드로겐성 탈모증이란?

안드로겐성 탈모증이란, 남성형 또는 여성형 탈모로도 알려져 있으며, 유전과 호르몬의 조합으로 인해 발생하는 탈모 유형입니다. 그것은 일반적으로 정수리 또는 머리 앞부분의 모발이 가늘어지는 것으로 시작하여 결국 일부 개인의 완전한 대머리로 이어지게 됩니다.

안드로겐성 탈모증이 발생하면 모낭의 크기가 감소하여 개별 모발의 직경과 전체 모발 부피가 감소하게 됩니다. 안드로겐성 탈모증은 남성과 여성 모두에게 존재하는 남성 호르몬인 안드로겐의 영향으로 발생합니다. 안드로겐성 탈모증은 대부분의 사람들에 영향을 끼치기 때문에, 모든 사람들은 평생 동안 어느 정도의 탈모를 경험하게 됩니다.

현재 안드로겐성 탈모증에 대한 치료법은 없지만 국소 미녹시딜 및 경구용 피나스테리드와 같이 탈모를 늦추거나 추가 탈모를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되는 치료법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만약 탈모가 걱정되거나 어느정도 진행이 되고 있는 상태라면 미녹시딜을 드셔보는 것을 추천합니다.

두피열감과 머리카락 굵기의 연관성

두피의 온도 상승과 머리카락이 가늘어지는증상 사이에는 연관성이 있습니다. 두피 온도가 높아지면 모낭이 손상되어 탈모가 나타나고 모발이 가늘어집니다. 이것은 꽉 조이는 모자 착용, 고데기와 같은 열 스타일링 도구 사용, 두피를 보호하지 않고 태양 아래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는 등 다양한 요인의 결과로 발생할 수 있습니다. 열은 모낭에 염증을 일으켜 탈모와 머리카락의 가늘어짐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고온으로부터 두피를 보호하고 모낭 손상 위험을 최소화하고 건강한 모발 성장을 촉진하기 위해 가능한 한 조이는 모자와 열 스타일링 도구를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얇아진 머리카락 원래대로 되돌리는 방법

가늘어지는 모발을 다시 건강하고 강하게 만들려면 근본 원인을 해결하고 모발 관리 루틴을 변경하는 것이 좋습니다.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가늘어진 머리카락을 원래대로 되돌릴 수 있습니다.

  1. 균형잡힌 식사 : 모발 건강에 중요한 철분, 단백질, 비타민 A 및 D, 비오틴과 같은 충분한 영양소를 섭취하세요.
  2. 모발 손상 감소 : 고데기 및 컬링 완드와 같은 열 스타일링 도구와 모발 손상을 유발하고 더 가늘게 만들 수 있는 꽉 조이는 헤어스타일을 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3. 화학 물질 피하기 : 순한 샴푸와 컨디셔너를 사용하고 염색제 및 이완제와 같이 모발을 손상시킬 수 있는 화학 약품을 사용하지 마세요.
  4. 두피 마사지 : 혈액 순환을 개선하고 모발 성장을 촉진하기 위해 손가락 끝으로 두피를 정기적으로 마사지하십시오.
  5. 두피 건강 검진: 근본적인 의학적 상태나 약물로 인해 머리카락이 가늘어지는 것으로 의심되는 경우 의학적 조언을 구하고 약물을 바꾸거나 근본적인 상태에 대한 치료를 받는 것을 권합니다.
  6. 모발복원 시술 : 경우에 따라 약물, 모발 이식 수술 또는 두피 미세 색소 침착과 같은 모발 복원 옵션이 탈모 치료 및 모발 성장 복원에 효과적일 수 있습니다.

위와 같은 방법으로 얇아진 머리카락을 원래 두께로 되돌릴 수 있습니다. 모발의 성장은 느린 과정일 수 있으므로 인내심을 갖고 모발이 회복될 시간을 주는 것이 좋습니다.

탈모 전조증상

탈모는 점진적인 과정일 수 있으며 탈모가 발생하기 전에 나타나는 징후와 증상이 종종 있습니다. 이러한 증상을 이해하면 탈모를 조기에 식별하고 추가 탈모를 예방하거나 늦추는 조치를 취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1. 모발이 가늘어짐 : 탈모의 가장 초기 징후 중 하나는 모발이 가늘어지는 것입니다. 이는 개별 모발의 직경이 감소하여 모발의 밀도가 낮아지거나 풍성해 보이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점진적으로 발생할 수 있으며 처음에는 알아차리기 어려울 수 있습니다.
  2. 탈모 증가 : 탈모의 또 다른 일반적인 증상은 매일 발생할 수 있는 탈모 증가입니다. 이것은 머리카락의 전체적인 볼륨의 감소를 동반하여 머리카락이 덜 두껍거나 풍성해 보입니다.
  3. 탈모반 : 경우에 따라 탈모로 인해 두피에 탈모반이 생길 수 있으며 이는 눈에 띄는 탈모 증상일 수 있습니다. 탈모반은 원형 또는 타원형일 수 있으며 시간이 지남에 따라 빠르게 또는 점진적으로 발생할 수 있습니다.
  4. 두피 가시성 : 모발이 가늘어지고 탈모가 진행됨에 따라 두피가 모발을 통해 더 잘 보일 수 있으며, 이는 눈에 띄는 탈모 증상일 수 있습니다. 이것은 짧은 이발이나 풀백 헤어스타일과 같이 두피가 더 잘 보이도록 머리를 스타일링할 때 특히 눈에 띕니다.
  5. 가려움증 : 경우에 따라 탈모는 두피의 가려움증을 동반할 수 있으며, 이는 비듬 또는 지루성 피부염과 같은 두피 상태의 징후일 수 있습니다.
  6. 모발 질감의 변화 : 탈모는 또한 모발 질감의 변화를 일으켜 모발이 예전보다 더 거칠고 건조하거나 부서지기 쉬운 느낌을 줄 수 있습니다.
  7. 탈모의 가족력 : 탈모의 가족력도 탈모의 증상일 수 있습니다. 탈모는 본질적으로 유전적인 요인으로 나타나는 경우가 가장 많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증상은 다양한 요인에 의해 발생할 수 있으며 모든 탈모가 영구적인 것은 아니라는 점에 유의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러나 이러한 증상이 나타나면 조기 진단 및 치료가 추가 탈모를 예방하거나 늦추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으므로 의사의 진료를 받고 대응 방법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결론적으로 탈모는 가늘어지는 모발, 탈모 증가, 탈모반, 두피 가시성, 가려움증 및 스케일링, 모발 질감의 변화, 탈모의 가족력과 같은 증상을 종종 나타내는 점진적인 과정으로 봐야 합니다. 이러한 증상을 이해하면 탈모를 조기에 식별하고 추가 탈모를 예방하거나 늦추는 조치를 취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만약 평소보다 머리카락이 얇아지거나 탈모 증상이 나타난다면 의사의 진료를 받아보는 것이 좋으며, 가능하면 미녹시딜과 같은 탈모를 예방할 수 있는 성분이 들어있는 영양제를 섭취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탈모를 예방할 수 있는 생활 습관

탈모를 예방하고 건강한 모발 성장을 촉진하는 데 도움이 되는 몇 가지 습관이 있습니다. 다음은 일상생활에서 할 수 있는 탈모 예방 습관입니다.

  1. 균형잡힌 식사 : 모발 건강에 중요한 철분, 단백질, 비타민 A 및 D, 비오틴과 같은 충분한 영양소를 섭취하고 있는지 확인하십시오.
  2. 스트레스 줄이기 : 높은 수준의 스트레스는 탈모를 유발할 수 있으므로 운동, 명상, 상담 등을 통해 스트레스를 관리하는 방법을 찾는 것이 중요합니다.
  3. 화학 물질 피하기: 순한 샴푸와 컨디셔너를 사용하고 염색제 및 이완제와 같이 모발을 손상시킬 수 있는 화학 약품을 사용하지 마십시오.
  4. 열 스타일링 최소화 : 플랫 아이언 및 컬링 완드와 같은 열 스타일링 도구를 사용하면 모발이 손상되고 추가 탈모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5. 타이트한 헤어스타일 피하기 : 땋은 머리, 콘로우, 포니테일과 같은 타이트한 헤어스타일은 모발을 손상시키고 탈모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6. 태양 노출로부터 모발 보호 : 자외선은 모발 손상을 유발하고 탈모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태양 아래에서 시간을 보낼 때는 모자를 쓰거나 SPF 헤어 제품을 사용하십시오.
  7. 규칙적인 운동 : 운동은 순환을 개선하고 건강한 모발 성장을 촉진하는 데 필요한 산소와 영양분을 두피에 공급할 수 있습니다.

✅ 다른 사람들이 많이 본 건강 인기글

1️⃣ 칼슘 마그네슘 같이먹는 이유 7가지, 과다복용 시 나타나는 부작용

2️⃣ 구전녹용 효능, 종류, 후기 정리(아바이스크 녹용이란)

3️⃣ 공복혈당이 높은이유 | 정상수치 | 공복혈당 내리는 방법


위와 같이 머리카락이 얇아지는 이유 8가지와 탈모 전조증상 및 탈모 예방 습관에 대해 정리하였습니다.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게시글이 도움되셨나요?

별점은 콘텐츠 제작에 도움이 됩니다.😃

평균 별점 4.7 / 5. 참여 수 : 352

👆별점 투표의 첫번째 주인공이 되어주세요👆

실망스러운 게시물에 대해 사과드립니다.

도움될 수 있는 내용으로 업데이트 하겠습니다.

개선할 점을 알려주세요.